북한의 백두대간

북한 지리학계는 '96. 1월에 한반도 산맥체계를 "백두산"을 중심으로한 "백두대산줄기" 체계로 전면 개편하였습니다.

개편사유

일제의 낭림·태백산맥을 주맥으로 하는 학설은 {민족지리 말살정책} 으로 간주하여 지리학 분야에 남아있는 일제 유물(잔재)을 청산하는 차원에서 이루어진 개편입니다.

특 징

백두산을 중심으로 한 {백두대산줄기}를 한반도의 주된 산맥으로 삼았으며 백두산에서 시작하여 지리산을 거쳐 구재봉(하동군)까지 이어집니다. 철령산맥을 남·북한을 연결하는 산맥으로 중요시하고 실체를 인정하였으며, 전통적인 정간, 정맥개념은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개편내용

북한의 백두대간의 구분별 개편내용
구분 내용
한반도의 주된 산맥 - 낭림·태백산맥 → 백두대산줄기 (백두-부전령-북대봉-마식령-태백-소백-지리산줄기)
새로 만듬 - 마천령산맥(두류산-원산덕산)
- 철령산맥(623고지-기대봉)
- 남원산맥(지리산내 백운산-고리봉)
- 무등산맥(내장산-달마산)
- 예봉산맥(십개산-예봉산)
실체 불안정 - 강남산맥
- 광주산맥(철령-광주)
조정(2개로 나눔) - 낭림산맥 : 낭림산맥(중지봉-소마대령), 만풍산맥(사수산-덕화봉)
- 차령산맥 : 차령산맥(오갑산-장태봉), 계방산맥(두루봉-황악산)

북한이 발표한 산맥

북한이 발표한 산맥 지도 이미지

qr코드이미지 http://tour.gurye.go.kr/mportal/culture/09/001/0005/index.jsp

QR코드
왼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현재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지리산정원관리사업소 정원운영팀
전화:
061-780-8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