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소개

마을유래

  • 인쇄하기

간전면 마을유래

최신 정비된 마을유래는 "간전면 홈페이지"를 참조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간전면 홈페이지 바로가기

연혁

간전 마을의 이름을 따서 간전면이라 불렀고 간전, 대평, 해평, 양동, 야동, 치촌, 무수천, 안음, 당산, 대치, 복구, 흥대, 중평, 만수, 수내, 산정, 삼신, 논곡, 효죽, 선창, 상금장, 하금장, 산령, 용지, 백운천, 거석, 중대치, 도장, 백운암, 화정 등 31개 마을과 문척면을 병합하여 1914년 4월 1일에 행정구역통폐합에 따라 간문면이라 개칭하였는데, 1946년 8월 16일에 다시 두 면으로 갈라져 간문면으로 복구하고 간문, 양천, 흥대, 수평, 삼산, 효곡, 금산, 운천, 중대 등 9개 리를 관할한다. 동쪽으로 광양시 다압면, 남쪽으로 광양시 봉강면과 옥룡면, 북쪽으로 토지면, 서쪽으로 문척면과 순천시 황전면과 닿았다.

위치

구례군의 동남방에 있다. 섬진강을 끼고 동쪽으로 경남 하동군 화개면, 서쪽은 광양군 다압면, 남쪽으로 봉강면, 서남쪽은 순천시 황전면과 닿았다. 그리고 서쪽은 문척면과 섬진강 건너 토지면과 닿았다.

논곡(論谷)마을 - 효곡리 -

기본현황

(2008. 12월 현재)

기본현황
인구(명) 주택(호) 경지면적(ha) 임야(ha) 기타
총인구 면적
57 60 117 49 13.4 4.6 7,300
마을형성 및 지명유래

조선 중엽(1630년경)에 밀양 박씨와 현풍 곽씨가 난(亂)을 피하여 이곳에 와 정착하 여 취락이 형성되었다 하며 그 후 동네에 초계 정씨가 입주하여 지금의 선창(仙昌) 마을이 형성되었고 이 마을과 통합하여 같은 마을로 운영되어 오고 있다. 마을의 위치가 '배' 형국이라는 풍수지리설에 따라 중심부가 되는 자리에 마을이 형성되어 이곳이 배의 노를 젓는 제일 중요한 곳이란 뜻으로 뇌실 또는 논실로 불러오다가 1914년 행정구역개편 때 논곡(論谷)으로 개칭되었다.

전설
  • 옥녀봉(玉女峰)에서 각씨가 삼신곡(三神谷)(삼실)에서 삼을(길삼) 삼아 논실(논곡)의 삼바구니에 삼을 삼아 놓았다. 돌곳봉에다 다시 올리고나면 바구니가 비어 있을 때 재물과 운이 안 좋고, 삼바구니에 삼이 가득 찼을 때에는 마을 운세가 좋은 시기라고 하는 구전이 있다.
자생조직
  • 위친계 - 전 세대가 위친계를 조직하여 상부상조로 친목을 도모하고 있다.
  • 친목계 - 노인회, 부녀회, 청년회.
민속놀이
  • 1980년까지만 해도 달집 태우기, 농악놀이, 당산제 등 민속놀이를 행해 오다가 농촌인구의 감소와 노령화로 차츰 민속놀이도 끊어졌다.
기타
  • 효곡장로교회 서북쪽에 물레방앗간이 있었는데 1970년대 새마을 운동이후 없어졌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간전면 총무팀
전화:
061-780-2931

현재 페이지를 모바일에서 확인을 하실 수 있습니다.구례군청 구례소개 > 마을유래 > 간전면 페이지를 모바일에서 확인을 할수있는 QR코드